THE FUTURE IS COMING FROM ALL DIRECTIONS
Ongoing research project and exhibition on Korean Diasporas in Central Asia by Soyung Lee and Alexander Ugay

THE BEGINNING 2011-2013:

People are always interested in the future. Looking ahead does not always promise something good, but sometimes, it is the only hope. Human activities whether scientific, artistic, or political have always sought the future – by studying the past and trying to comprehend the present. The aim of this project lies in our urge to understand the shape of tomorrow’s society. In collaboration, our vision for the project is to see the future in a non-linear form.

Our society has been transformed by many things, but mostly, by economic changes and different types of development along with social ideologies. The new post-industrial development suggests the emergence of new social institutions and new identities.

Small social groups, communities and diasporas may be harbingers of a new society, where national identity is no longer the main ideology and where the free choice of place of residence is quite common. Hence, Koryo Saram – a term for the Korean Diaspora from the 19th century in Central Asia– as a small social group, is a good subject for our artistic investigation of the future of society. We hope this project will be the starting point in the search for clues of possibilities of the future, thus the first chapter of an open book.
  
- Soyung Lee and Alexander Ugay, 2013


시작 2011-2013:

사람들은 늘 미래를 궁금해한다. 앞날이 반드시 좋은 일만을 기약하는 것은 아니지만, 때로는 유일한 희망이 된다. 과학과 예술,정치 등 인간의 모든 활동은 과거를 연구하고 현재를 이해하고자 노력함으로써 미래를 모색해왔다. 이 프로젝트는 미래 사회의 모습을 여러 방향에서 그려보고자 하는 하나의 시도이다.

우리 사회는 많은 요인에 의해 변화했지만, 무엇보다도 경제적 변화와 사회 이데 올로기에 따른 다양한 유형의 발전에 영향을 받았으며, 탈산업화 시대에 새롭게 등 장한 개발사업은 새로운 형태의 사회 기관과 정체성을 형성하는 계기가 되었다.

다가올 미래에 더욱 자유롭고 빈번해지리라 생각되는 이주의 형태와 삶의 모습 속에서 국가 정체성이 더는 강력한 이데올로기가 아니라고 가정한다면, 소수민족과 소수민 공동체, 디아스포라는 어쩌면 새로운 사회의 선구자일지도 모른다. 따라서 소수민족으로 살아온 고려인 디아스포라는 미래 사회에 관한 우리의 탐구에 좋은 연구대상이다. 이 프로젝트가 열린 책의 1장처럼 미래의 한 가능성에 대한 실마리를 찾는 시작점이기를 바란다.

- 이소영, 알렉산더 우가이, 2013

*조선 말기 연해주 지역에서 생활하던 한민족은 1937년 스탈린 정권에 의해 중앙아시아의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키르키즈스탄 등의 지역으로 강제이주 된다. 이들은 한국인과 조선인의 절충적인 의미 로 스스로를 고려인, 또는 고려 사람(Koryo Saram) 이라고 부른다.


EXHIBITION:
Venue: Gallery 175, Seoul, Korea
Dates: May 9, 2015 - May 25, 2015
Curated by: Soyung Lee, Alexander Ugay
Thanks to: Lavrenti Son, Viktor An, Stanislav Lee, Byung-hak Kim

장소: 갤러리 175
전시기간: 2013. 5. 9 -5. 25
기획: 이소영, 알렉산더 우가이
도움주신 분: 라브렌티 송, 빅토르 안, 스따니슬라브 리, 김병학



Exhibition view of THE FUTURE IS COMING FROM ALL DIRECTION, Gallery 175, Seoul, 2013



Catalogue of THE FUTURE IS COMING FROM ALL DIRECTION


Contents of the Catalogue

Essays:
Statement | Soyung Lee
작가노트 | 이소영
Interviews
인터뷰
The Language in Disapperance - Koryo-Mal | Byunghak Kim
사라지는 언어 - 고려말 | 김병학
Taekwondo as Mnemotechnique and Shape of Semiotization of the History | Alexander Ugay
역사의 기억술과 기호화의 형태로 바라본 태권도 | 알렉산더 우가이
Journal: Life as Diaspora | Soyung Lee (Chapter 3 from the artist book, "Doubtful Nest") (PDF)
기록: 디아스포라의 삶 | 이소영 (개인전 전시도록 "Doubtful Nest"의 3장) (PDF)

Articles on Korean Diaspora:
Korean Diaspora in Kazakhstan: Question of Topical Problems for Minorities in Post-Soviet Space | German N. Kim (PDF)
Koryo Saram, or Koreans of the Former Soviet Union: In the Past and Present | German N. Kim (PDF)

ALSO SEE: Корейский колхоз "Авангард" (1946) Russian-Koreans "Avantgarde"(YouTube)

Exhibition Reviews:
• 문화+서울 2013년 6월호 Vol.76 p.53: 이산의 관념적 틀을 깨다 | 이정훈
• 미술시대 2013년 6월호 p.155
• 시각예술저널 경향 <아티클> issue #23 2013년 6월호 pp.58-61: 디아스포라의 오래된 미래 | 장정민

Online Press:
BLOUIN ARTINFO 2013. 5. 14
민중의 소리 2013. 5. 16

Talks and Interviews:
• 2013.10.16. 아시아 예술극장 비전 설계 포럼 (ACC Gwangju Forum): '시간의 잠수자, 지금 생각하기 Time Diver, Thinking Now!'
• 시각예술저널 경향 <아티클 ARTICLE> issue #34 2014년 5월호: '문화연구자로서의 예술가 Artists as Researchers'
   (Full text in Korean PDF / Excerpts in English)
• 2014.10.17-10.18. Unfinished Narratives 전시연계 토크, 강연(Talk and Lecture): 뉴델리 주인도문화원(Korean Culture Centre India, New Delhi)

Exhibited works:
After You (photo series) 늦은 오후 (사진), 2012
After You (ceramic series) 늦은 오후 (세라믹), 2012-2013
Take your place 자리잡기, 2013

Back